[E-핫스팟] ‘보좌관2’ 이정재, 보좌관에서 국회의원으로 변신
[E-핫스팟] ‘보좌관2’ 이정재, 보좌관에서 국회의원으로 변신
  • 최지연 기자
  • 승인 2019.11.07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이정재가 ‘보좌관2’에서 국회의원이 된 소감에 대해 밝혔다.

이정재는 7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JTBC ‘보좌관2-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제작발표회에서 “첫 촬영을 현충원에서 했는데 마음이 무거웠고 마음가짐을 다르게 했다”며 “국회의원이 되긴 했지만 누군가를 보좌하고 아끼고, 누군가를 위해서 일하는 캐릭터로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알아줬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장태준의 정치는 이상을 위한 것과 자신의 행복을 찾는 것이 거의 같은 선상에 있다”며 “본인이 이상적인 정치를 함에 있어 공격을 당했던 인물들과 끊임없이 싸우기 때문에 개인적인 감정의 복수인지 이상적인 정치인지에 대한 것은 거의 같은 선상이다”고 장태준의 정치 신념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덧붙였다.

이전 시즌과는 달라진 ‘보좌관2’의 관전 포인트로는 “작업에 참여했던 연기자와 스태프 전체의 호흡”을 꼽았다. 이번 작품을 촬영하면서 “감독님과 작가님, 스탭들과의 호흡이 좋았다.”며 “지금까지 현장에서 분위기가 좋았던 작품이 결과도 좋았기 때문에 더욱 기대가 된다”고 밝히기도 했다.

오는 11일 첫 방송 되는 ‘보좌관2’는 송희섭(김갑수 분)의 보좌관이었던 장태준(이정재 분)이 대한당 소속 성진시 국회의원이 되면서 벌어지는 여의도 생존기를 담은 드라마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이정재를 비롯해 곽정한 감독, 신민아, 김갑수, 이엘리야, 김동준이 참석했다.

사진=임민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