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토토빙상단, 2019-2020시즌 성공적인 출발
스포츠토토빙상단, 2019-2020시즌 성공적인 출발
  • 이정인 기자
  • 승인 2019.11.08 00:20
  • 수정 2019-11-07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토토빙상단 로고. /케이토토 제공

[한국스포츠경제=이정인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 소속 스포츠토토빙상단이 2019-2020시즌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스포츠토토빙상단은 올 시즌 첫 대회로 펼쳐진 제 36회 전국남녀 쇼트트랙 대회에서 금메달 3개와 은메달 2개를 휩쓸었다. 남자 500m에서는 김도겸과 한승수가 나란히 1, 2위를 차지했고, 여자 500m와 1000m에서는 이소연이 모두 1위에 올라 2관왕을 달성했다. 

김도겸과 이소연은 뒤이어 열린 제 35회 회장배 전국남녀 쇼트트랙 대회에서도 각각 남자 500m와 여자 1000m에서 1위를 기록했다. 두 선수 모두 2개 대회 연속으로 정상에 오르는 영예를 안았다. 

쇼트트랙 국가대표로 활약하고 있는 김동욱도 주목 받고 있다. 올해 4월 생애 첫 국가대표팀에 선발된 김동욱은 지난 주말 미국에서 개최된 ISU 쇼트트랙 월드컵 1차 대회 1500m에서 은메달을 획득하는 등 남자 쇼트트랙 국가대표팀의 선전에 큰 힘을 보탰다. 

아울러 스포츠토토빙상단은 이번 시즌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도 두 명 배출했다. 엄천호가 제54회 전국남녀 종목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권대회 겸 2019-2020 ISU 월드컵 파견선수 선발전 남자 5000m에서 1위로 국가대표에 선발됐고, 1500m에서는 김철민이 2위에 올라 태극마크를 달게 됐다. 이들은 오는 15일 벨라루스에서 개최 예정인 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1차 대회를 시작으로 2019-2020시즌 국제대회에서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스포츠토토빙상단 관계자는 “올 시즌은 첫 대회부터 각 종목에서 깔끔한 출발을 보인 만큼, 더욱 철저한 계획과 준비로 어느 때 보다 훌륭한 성적을 낼 수 있는 성공적인 시즌으로 만들 것” 이라고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