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지스타 2019서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첫 공개
LG전자, 지스타 2019서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 첫 공개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9.11.12 16:05
  • 수정 2019-11-12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이승훈 기자] LG전자가 오는 14일 열리는 국내 최대 게임 축제 ‘지스타 2019’에서 ‘LG 울트라기어(UltraGearTM)’ 게이밍 모니터를 출시, 그 우수성을 뽐낸다.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는 프리미엄 게이밍 모니터로 압도적인 성능을 겸비, 최고의 게임 환경을 제공한다.

이 제품은 화면비 21:9와 초고해상도(WQHD+: 3840 x 1600)를 지원하는 38인치 대화면 곡면 ‘나노 IPS 디스플레이’를 탑재해, 보다 선명한 게임 화면과 높은 게임 몰입도를 제공한다.

또 최대 175헤르츠(Hz) 고주사율을 지원하고, 1초에 최대 175장의 화면을 구현해 빠른 움직임의 게임도 부드럽게 묘사한다.

응답속도(GTG: Gray to Gray)는 1ms로 각 화소의 색상 및 명암변화가 빠르고 정확해 사용자들이 보다 부드러운 화면으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또한 ‘LG 울트라기어’ 게이밍 모니터는 ‘엔비디아(NVIDIA)社’의 ‘지싱크(G-Sync)’ 모듈을 장착했다. 높은 성능의 ‘지싱크’ 기능으로 고사양 게임을 즐길 때 모니터에 발생하는 화면 버벅거림을 없애줘 선명한 화면을 제공한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은 “최고의 게임 환경을 제공하는 ‘LG 울트라기어’ 라인업 확대를 통해 프리미엄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