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K-스포노믹스 포럼] 박윤국 포천시장 "포천은 남북시대에 거점 도시, 스포츠 산업을 통해 남북교류를 강화 "
[2019 K-스포노믹스 포럼] 박윤국 포천시장 "포천은 남북시대에 거점 도시, 스포츠 산업을 통해 남북교류를 강화 "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11.13 14:31
  • 수정 2019-11-13 14:40
  • 댓글 0

사진=임민환기자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한국 스포츠 산업과 관련해 열린 ‘2019 K-스포노믹스 포럼’에서 박윤국 포천시장은 “스포츠의 융복합은 단지 경제영역에서만 국한되지 않는다”라며 “스포츠의 융복합은 도시재생 사업에서도 적극적으로 활용되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한국스포츠경제는 13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스포츠산업, 그리고 대한민국 미래’라는 주제로 ‘2019 K-스포노믹스 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한국스포츠경제와 한스경제, 한국스포츠산업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했다.

이날 주제발표에 나선 박윤국 시장은 "경기도 최북단에 위치한 포천시는 '한반도 문화체육관광의 중심'이라는 모토 아래 통일을 준비하는 스포테인먼트(Sportainment)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다"며 "포천시는 그동안 동계스포츠의 비인기 종목이었던 바이애슬론을 육성해 왔다. 경기도 내 유일하게 선수단을 운영하고 있다." 고 말했다.

박윤국 시장은 “포천시가 스포츠 브랜드 대표도시로도 탈바꿈하고 있다. 남북 스포츠 교류센터 건립을 위해 정부와도 준비하고 있다"며 "스포츠산업 전담팀을 구성해 체계적인 지원에 나서고 한탄강을 비롯한 기존 관광지를 연계한 스포테인먼트 시설 구축이 대표적”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포천시는 지역이 가지고 있는 장점을 활용해 스포츠 교류의 도시로 발돋음 할 것이다"며 "스포츠 교류를 통해 평화 협력 기반을 구축하고, 남북 경제교류로 이어져 경제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또한 “이를 바탕으로 포천시를 통일 한국의 스포츠산업 중심도시로 도약해 국제적 스포츠 평화교류 중심지로 구축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