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국내 민간기업 최초 소셜 해외 ABS 발행 성공
우리카드, 국내 민간기업 최초 소셜 해외 ABS 발행 성공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11.13 14:32
  • 수정 2019-11-13 14:32
  • 댓글 0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우리카드가 국내 민간기업 최초로 소셜 해외 자산유동화증권(ABS) 발행에 성공했다.

우리카드는 13일 민간기업 최초로 2억달러(약 2340억원) 규모의 소셜 해외 자산유동화증권 발행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번 해외 ABS에는 HSBC은행이 단독 투자했으며 기초자산은 신용카드 매출채권으로 만기는 3년이다.

저소득층과 중소기업 지원 등 사회문제 해결에 목적을 두고 발행하는 소셜 본드의 용도에 맞게 조달된 자금은 영세·중소가맹점에 대한 카드 결제대금 지급을 위해서 사용된다고 우리카드 측은 설명했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이번 발행 성공으로 사회적 채권 시장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자금조달 기반 다변화와 더불어 사회문제 해결과 지속가능 성장을 위한 여러 방안들을 함께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