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문’, 펭수가 떴다..허진호 감독과 특급 만남
‘천문’, 펭수가 떴다..허진호 감독과 특급 만남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11.19 07:22
  • 수정 2019-11-19 0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대세 스타 펭수가 영화 ‘천문: 하늘에 묻는다’와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했다.

‘천문: 하늘에 묻는다’는 조선의 하늘과 시간을 만들고자 했던 세종(한석규)과 장영실(최민식)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요즘 직장인들의 대통령이라 불리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펭수와 영화 최초로 만남을 가져 주목을 받고 있다. 교육방송 EBS가 지난 4월부터 EBS1 채널과 유튜브 ‘자이언트 펭TV’를 통해 선보인 캐릭터 펭수는 최고의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펭귄으로, 각종 방송 및 라디오에 출연하여 2030세대들의 답답한 현실을 잠시나마 잊게 해주는 거침없는 발언을 통해 매력을 드러내 대세 스타로 자리잡았다. 이후 각종 업계에서 끊임없는 러브콜을 받으며 활발한 활동을 펼쳐오고 있던 펭수가 ‘천문: 하늘에 묻는다’로 영화계 최초로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해 예비 관객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 컬래버레이션은 ‘천문: 하늘에 묻는다’를 연출한 허진호 감독과 펭수의 만남을 담아낼 예정으로 지난 19일 촬영을 완료했다. 우주대스타를 꿈꾸는 펭수가 영화계 진출의 꿈을 안고 허진호 감독을 직접 만나 오디션을 보는 내용이 담겼다. ‘천문: 하늘에 묻는다’ 속 장면을 직접 연기한 펭수만의 매력을 느낄 수 있다. 해당 영상은 12월 둘째 주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천문: 하늘에 묻는다’는 12월 개봉 예정이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