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게임즈, 2년 연속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 2관왕
에픽게임즈, 2년 연속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 2관왕
  • 정도영 기자
  • 승인 2019.11.19 15:35
  • 수정 2019-11-19 15:33
  • 댓글 0

에픽게임즈, '올해의 개발사' 수상
포트나이트, '올해의 e-스포츠 게임' 수상
에픽게임즈의 한국법인 에픽게임즈 코리아가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 2019(Golden Joystick Awards 2019,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에서 '올해의 개발사', '올해의 e-스포츠 게임' 등 총 두 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 사진=에픽게임즈 제공
에픽게임즈의 한국법인 에픽게임즈 코리아가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 2019(Golden Joystick Awards 2019,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에서 '올해의 개발사', '올해의 e-스포츠 게임' 등 총 두 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 사진=에픽게임즈 제공

[한스경제=정도영 기자] 세계적인 게임 개발사이자 게임엔진 개발사인 에픽게임즈의 한국법인 에픽게임즈 코리아는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 2019(Golden Joystick Awards 2019,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에서 에픽게임즈가 두 개 부문에서 수상을 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 2018'에서 '포트나이트'가 '올해의 게임(GOTY)'과 '최고의 경쟁 게임'을 수상한 바 있는 에픽게임즈는 올해 시상식에서는 '올해의 개발사(Studio of the Year)' 부문과 '올해의 e-스포츠 게임(Esports Game of The Year)'을 수상했다.

에픽게임즈가 수상한 '올해의 개발사' 부문은 올해 가장 활발한 개발 활동을 펼친 개발사에 주어지는 상이며, '포트나이트'가 수상한 '올해의 e-스포츠 게임'은 스릴 넘치는 결승전을 포함해 올 한 해 가장 주목받은 e-스포츠 게임에 수여되는 상이다.

에픽게임즈는 지난 2018년 '포트나이트'가 전 세계에 문화 현상을 일으킬 정도로 큰 사랑을 받은 이후에도 2019년 한 해 동안 엔드게임, 존윅, 배트맨 업데이트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제공했으며, 알찬 시즌 업데이트들을 선보였다. 특히 최근 개막한 '포트나이트' 제2막은 초보자 배려 등 한국 유저들의 피드백을 대폭 반영한 업데이트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 3월 기준 2억 5000명 이상의 이용자를 보유하고 있는 '포트나이트'는 올해 총 1억 달러의 상금을 내걸고 '포트나이트 월드컵', '포트나이트 챔피언 시리즈' 등 대규모 e-스포츠 이벤트들을 통해 전 세계 게이머들에게 축제를 제공해왔다.

매년 전 세계 게이머들의 온라인 투표를 통해 수상작을 선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는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는 가장 권위 있는 게임 시상식 중 하나이자 현재 개최되고 있는 가장 오래된 게임 시상식으로, 올해로 37회째를 맞이했다.

박성철 에픽게임즈 코리아 대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골든 조이스틱 어워드'에서 두 개 부문을 수상할 수 있도록 에픽게임즈와 '포트나이트'에 큰 성원을 보내주신 모든 게이머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한국 게이머들을 사랑하는 마음을 담아 확 바뀐 '포트나이트' 제2막에도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리며, 에픽게임즈는 앞으로도 계속 새로운 즐거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