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펙트U] 금융투자업계, 소외된 이웃 월동준비 돕는다...'사랑의 김치 페어' 개최
[리스펙트U] 금융투자업계, 소외된 이웃 월동준비 돕는다...'사랑의 김치 페어' 개최
  • 김동호 기자
  • 승인 2019.11.20 14:27
  • 수정 2019-11-20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이웃에 크고 작은 행복과 희망의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당신을 존경합니다. 함께하고 배려하고 따뜻함을 나누는 모습에서 내일의 행복과 희망의 싹을 틔우고 키웁니다.<편집자 주>

금융투자협회는 20일 한국거래소 등 증권유관기관과 공동으로 ’제9회 사랑의 김치 페어(Fair)' 행사를 여의도공원에서 진행했다./금융투자협회 제공
금융투자협회는 20일 한국거래소 등 증권유관기관과 공동으로 ’제9회 사랑의 김치 페어(Fair)' 행사를 여의도공원에서 진행했다./금융투자협회 제공

[한스경제=김동호 기자] 금융투자협회는 20일 한국거래소 등 증권유관기관과 공동으로 ’제9회 사랑의 김치 페어(Fair)' 행사를 여의도공원에서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를 통해 총 3만6000kg의 김치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및 회원사 후원 복지시설 100여 곳에 전달됐다. 행사에는 금융투자협회를 비롯해 62개 금융투자회사와 증권유관기관의 대표이사 40명, 직원 730여명이 함께 동참했다.

최현만 금융투자협회장 직무대행은 “김장은 유네스코에 등재된 인류 무형문화 유산으로 나눔의 지혜가 함축된 우리 민족의 소중한 문화유산”이라며 “우리 자본시장도 김장문화 소중한 가치를 이어 받아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랑의 김치 페어' 행사는 소외된 이웃의 월동 준비를 지원하기 위해 2011년 시작됐으며, 올해로 9번째를 맞았다. 매년 참여인원이 증가하면서 금융투자업계를 대표하는 사회공헌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