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단식 투쟁 공언…김홍걸 "일본 위한 단식 열사 탄생?"
황교안 단식 투쟁 공언…김홍걸 "일본 위한 단식 열사 탄생?"
  • 조성진 기자
  • 승인 2019.11.20 16:40
  • 수정 2019-11-20 16:40
  • 댓글 0

김홍걸 "하필 투쟁하시는 목적이 군사정보보호협정 연장을 위해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단식 투쟁을 밝힌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김홍걸 국민통합위원회 위원장이 이를 비판했다. / 김홍걸 더불어민주당 국민통합위원회 위원장 페이스북 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20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단식 투쟁을 밝힌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김홍걸 국민통합위원회 위원장이 이를 비판했다.

이날 황 대표는 청와대 앞 대국민 호소문 발표에서 "대한민국을 구하고 국민을 지키기 위해 저의 모든 것을 바치겠다"며 "자유민주주의를 회복하고 경제 안보를 되살리고자 하는 이 길에 국민 여러분의 관심과 격려를 간곡히 호소한다"고 말했다.

또 이날 연합뉴스는 자유한국당과의 전화통화에서 "황 대표가 오늘부터 단식을 하기로 했다"며 "여권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강행 기류와 경제 및 외교·안보 등 총체적인 국정 실패에 대해 항의를 하는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자유한국당 측은 "나아가 오는 22일 종료되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연장을 수용할 것과 소득주도성장 폐기를 비롯해 국정 대전환을 이뤄야 한다고 촉구하기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김 위원장은 페이스북에 황 대표의 단식투쟁 관련 기사와 함께 "입만 열면 운동권을 비난하는 분이 길바닥 투쟁은 운동권보다 더 좋아하시는 것 같다"라며 "하필 투쟁하시는 목적이 군사정보보호협정 연장을 위해서라니…일본을 위해 단식하는 열사가 탄생하는 거냐"고 작성했다.

한편 일각에서는 이날 황 대표의 단식 투쟁에 대해 "최근 불거지고 있는 불출마·용퇴 촉구 등 당내 분란을 의식한 것이 아니냐"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