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 신임 대표이사에 제임스 오스키 선임
BMW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 신임 대표이사에 제임스 오스키 선임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12.02 14:44
  • 수정 2019-12-02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MW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는 12월 1일부로 신임 대표이사에 제임스 오스키(James Oskey)를 선임했다 / 제공=BMW코리아
BMW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는 12월 1일부로 신임 대표이사에 제임스 오스키(James Oskey)를 선임했다 / 제공=BMW코리아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BMW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는 12월 1일부로 신임 대표이사에 제임스 오스키(James Oskey)를 선임했다고 밝혔다.

신임 대표이사로 임명된 제임스 오스키는 미국 오하이오 출신으로, 세계 4대 회계법인 중 하나인 KPMG를 거쳐 1995년 북미 지역 BMW 파이낸셜 서비스에 입사해 금융관리에 대한 다양한 경험과 노하우를 쌓았다.

이후 BMW 파이낸셜 서비스 캐나다, 한국, 일본 등에서 최고재무관리자(CFO) 역할을 수행했고, 최근까지 BMW 오토모티브 파이낸스 차이나에서 최고리스크관리책임자(CRO)와 최고재무관리자(CFO)를 역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