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펙트U] 현대차, 중년 일자리 프로그램 참가자 54% 재취업 '굿잡!'
[리스펙트U] 현대차, 중년 일자리 프로그램 참가자 54% 재취업 '굿잡!'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12.04 09:54
  • 수정 2019-12-04 09:54
  • 댓글 0

지난 3일 ‘굿잡 5060 성과공유회’ 열어
3일 서울 스칼라티움 강남점에서 열린 신중년 일자리 창출 '굿잡 5060 성과공유회’에서 (앞줄 왼쪽부터 9~12번째)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 고용노동부 송홍석 국장, 현대자동차그룹 이병훈 상무,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윤종태 본부장이 굿잡 5060 참가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현대자동차그룹
3일 서울 스칼라티움 강남점에서 열린 신중년 일자리 창출 '굿잡 5060 성과공유회’에서 (앞줄 왼쪽부터 9~12번째)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 고용노동부 송홍석 국장, 현대자동차그룹 이병훈 상무,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윤종태 본부장이 굿잡 5060 참가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현대자동차그룹

우리 이웃에 크고 작은 행복과 희망의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당신을 존경합니다. 함께하고 배려하고 따뜻함을 나누는 모습에서 내일의 행복과 희망의 싹을 틔우고 키웁니다.<편집자 주>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의 사회공헌 사업 ‘굿잡 5060’의 참가자 54%가 재취업에 성공했다. 현대차그룹은 2022년까지 총 5년간 신중년 1000명에게 교육을 제공하고, 500명의 재취업을 성공적으로 돕는다는 계획이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3일 서울 강남구 소재 스칼라티움 강남에서 ‘굿잡 5060 성과공유회’를 열고 1년 6개월 동안의 사업성과를 발표했다.

이 자리에는 송홍석 고용노동부 국장, 김영대 서울시50플러스재단 대표이사, 이병훈 현대차그룹 상무, 신철호 상우리 대표를 비롯해 굿잡 5060에 참여한 신중년 1~24기 등 관계자 150여 명이 참석했다.

‘굿잡 5060’은 50~60대 신중년의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기업(현대차그룹), 정부(고용노동부), 공공기관(서울시50플러스재단), 사회적기업(㈜상상우리) 등 민·관·사회적기업이 협력한 일자리 사업으로 지난해 7월 출범했다.

굿잡 5060은 지난해 7월 출범 이래 지난 10월까지 신중년 123명의 재취업을 지원하며 취업률 54%라는 성과를 달성했다. 전문성과 경력을 활용해 저임금의 단기적인 일자리가 아닌 4대 보험이 보장되는 상용직 일자리를 중심으로 지속 가능한 일자리를 창출했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고 현대차그룹은 설명했다.

굿잡 5060은 지원자 930명 중 심사를 거쳐 참가자 229명을 선발했다. 참가자들은 평균 나이 54.3세로, 평균 24.4년의 경력을 보유한 은퇴 인력들이다.

이들은 ▲경영총괄 26% ▲영업 25% ▲기획 13% ▲인사 11% ▲개발 11% ▲기타 14% 등의 분야에서 업무 전문성을 쌓아온 우수 인재들로, 은퇴 후 재취업을 희망해왔다.

총 재취업자 123명 중 가장 많은 ▲53명(43%)은 민간기업에 재취업했으며, 다음으로 많은 ▲47명(38%)은 사회적기업에서 새 일자리를 구했다. 이어 재취업자들은 ▲비영리기관 13명(11%) ▲공공기관 9명(7%) ▲시민단체 1명(1%) 등의 분야에서도 새롭게 일할 수 있었다.

이밖에 참가자 44명(전체 중 19%)은 사회공헌 활동 및 서울시50플러스재단이 운영하는 ‘50+인턴십 사업’ 등에 참여해 취업 전 현장 경험과 업무역량을 강화했다.

이들 중 중도 퇴사자를 제외한 108명이 새 조직에 안착해 고용유지율은 88%에 달했다. 이들은 경력을 활용한 재취업 연계를 통해 기존 경험을 적극 살릴 수 있는 관련 업무를 수행하며 능력을 발휘할 수 있었다는 설명이다.

굿잡 5060 참가자의 자존감 지수는 참가 이전 2.3점(5점 만점)에서 참가 이후 3.9점으로 향상됐고, 같은 기간 재취업 자신감 지수는 2.5점에서 4.0점으로 올랐다. 참가자들은 만족도 4.4점의 교육 및 역량강화 활동에 참여하며 새 일자리를 구할 수 있다는 의지를 고취하고 자신감을 높였다는 평가다.

굿잡 5060은 2022년까지 총 5년 동안 신중년 1000명에게 교육을 제공하고, 500명의 재취업을 성공적으로 돕는다는 계획이다. 현대차그룹은 내년부터 신중년의 현장 경험 강화 및 기존에 참가한 우수한 신중년과의 펠로우십 강화를 위해 신규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굿잡 5060은 신중년의 경험과 전문성을 활용해 지속 가능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며 “굿잡 5060이 신중년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는 것에 나아가 일자리 문제 해결과 사회적기업과의 동반성장에도 더욱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