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월드스타 송혜교에게 다리 마사지 받는 중"... "찐우정"
옥주현, "월드스타 송혜교에게 다리 마사지 받는 중"... "찐우정"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12.05 18:24
  • 수정 2019-12-05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주현sns
옥주현sns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가수 옥주현이 절친 송혜교, 조여정과 함께 일상을 공개했다.

3일 옥주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가 첨 만났던 18 19살, 그때로 돌아가 차근히 꺼내놓은 보물같은 이야기는 몇날을 계속 생각하며 맘을 따뜻하게 했어. 고맙다 친구들"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카페로 보이는 곳에 세 사람이 모여 앉아 있다. 태그된 계정에는 옥주현과 송혜교가 각각 지정됐다.

또 다른 영상에서는 송혜교가 옥주현의 다리를 주무르고 있다. 이에 옥주현은 "조물주께서 11월에 쓸 미모가루 한통을 다 부어 빚은 절세미인 월드스타께서 다리 맛사지도 매우 꼼꼼하게 잘해주시네"라는 글을 덧붙였다.

한편, 옥주현은 현재 뮤지컬 ‘레베카’에 출연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