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독립운동 이야기 영상물 제작
고양시, 독립운동 이야기 영상물 제작
  • 김원태 기자
  • 승인 2019.12.04 16:18
  • 수정 2019-12-04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김영표기자] 고양시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및 3.1독립만세운동 100주년을 맞아 고양지역의 독립운동사를 총정리한 ‘고양독립운동 이야기’ 영상물을 제작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영상물은 고양사이버역사박물관 홈페이지에 공개됐다.
이번에 선보이는 10분 내외 분량의 이 영상은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은 고양의 독립운동사를 답사 및 드라마 방식으로 전달하고 있다.
먼저 1편은 고양지역 독립운동의 역사를 총괄적으로 알아 볼 수 있는 ‘고양의 독립운동 이야기’, 2편은 두 명의 대학생이 전문가와 함께 독립운동의 현장을 둘러보는 ‘고양의 독립운동 현장을 찾다’ 그리고 3편은 고양지역 독립운동가의 활동상을 드라마 형식으로 제작한 ‘고양의 독립운동가를 기억하다’로 구성돼 있다.

3편의 영상물에는 고양지역에서 처음 발굴된 독립운동의 현장을 비롯한 인물과 유적에 대한 이야기가 담겨져 있으며, 특히 그동안 외부에 잘 알려지지 않았던 고양시 덕은동의 쌍굴과 화전동 공동묘지 안쪽의 일제강점기 강제 이장 비석에 대한 내용은 고양시민과 전국민에게 고양시 독립운동사의 중요한 자료를 제공했다는 평가다.
‘고양의 독립운동 이야기’ 영상은 고양사이버역사박물관(http://goyang.go.kr/ghistory), 고양 사이버역사박물관 유튜브(https://www.youtube.com/watch?v=MMZGtF7QWAg&t=36s)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