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훈 맹활약’ KT, 삼성 제물로 4연승 질주… KCG도 현대모비스 꺾고4연승
‘허훈 맹활약’ KT, 삼성 제물로 4연승 질주… KCG도 현대모비스 꺾고4연승
  • 이정인 기자
  • 승인 2019.12.06 22:12
  • 수정 2019-12-06 22:12
  • 댓글 0

KT 허훈. /KBL 제공
KT 허훈. /KBL 제공

[한국스포츠경제=이정인 기자] 부산 KT가 허훈의 맹활약을 앞세워 파죽의 4연승을 달렸다.

KT는 6일 잠실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서울 삼성과 백투백 매치에서 100-87로 이겼다. 이로써 삼성 전 5연승과 리그 4연승을 질주했다. KT는 10승 9패로 5위를 유지했다.

반면, 삼성은 3일 만의 리턴매치에서 또다시 KT에 덜미가 잡히며 8승 11패를 기록했다.

에이스 허훈 24점 7어시스트로 공격을 이끌었다. 외인 듀오 알 쏜튼(18득점 10리바운드)과 바이런 멀린스(12득점 10리바운드)도 두자릿수 득점을 올리며 힘을 보탰다.

안양 KGC인삼공사도 4연승을 달렸다. KGC인삼공사는 같은날 안양체육관에서 열린 3라운드 홈 경기서 울산 현대모비스를 65-60으로 꺾었다.

변준형이 15득점 5리바운드 3어시스트로 앞장섰다. 크리스 맥컬러도 12점 18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작성했다.

미국 프로농구 NBA 신인왕 출신으로 주목 받은 에메카 오카포는 11점 12리바운드로 무난한 데뷔전을 치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