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지옥 속에서 버텨봐” 악플러 조롱에 “선처해드리겠다”
구혜선, “지옥 속에서 버텨봐” 악플러 조롱에 “선처해드리겠다”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12.07 16:37
  • 수정 2019-12-07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구혜선./구혜선 인스타그램.
배우 구혜선./구혜선 인스타그램.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구혜선이 악플러의 조롱에 직접 댓글을 달았다.

구혜선은 7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굿모닝. 조카는 늦잠 중"이라는 글과 함께 셀카 여러 장을 게재했다.

이 게시물을 접한 한 네티즌은 “아프니? 힘들지? 고통스럽지? 지옥 속에서 버텨봐 한 번”이라는 악성 댓글을 남겼다.

이에 구혜선은 침착한 태도로 “악플러다. 선처해드릴게요”라며 “행복하세요”라고 대처해 눈길을 끌었다.

구혜선은 남편 안재현과 이혼 소송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