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국가고객만족도 은행부문 3년 연속 1위
신한은행, 국가고객만족도 은행부문 3년 연속 1위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12.10 14:36
  • 수정 2019-12-10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옥동 신한은행장(왼쪽)이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으로부터 인증패를 받았다./신한은행 제공
진옥동 신한은행장(왼쪽)이 노규성 한국생산성본부 회장으로부터 인증패를 받았다./신한은행 제공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신한은행이 10일 서울 중구 소재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2019 국가고객만족도(NCSI)’ 조사에서 은행 부문 1위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에서 신한은행은 ▲고객을 위한 디지털 혁신 ▲탁월한 리스크 관리 능력 ▲소비자 보호 제도 ▲중소기업 및 개인사업자 고객 성공 지원 플랫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 등 다양한 분야에서 높게 평가 받았다고 설명했다.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9월 창립기념식에서 조용병 회장이 고객 신뢰와 인정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하는 등 고객만족 및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올해로 22회를 맞는 국가고객만족도 조사는 국내외에서 생산돼 국내 소비자에게 최종적으로 판매되고 있는 제품과 서비스에 대해 고객이 직접 평가한 만족 수준을 측정·계량화한 대표적인 고객지수다. 

국가고객만족도 조사는 한국생산성본부(KPC) 주관으로 매년 진행되고 있으며 공신력을 인정받아 널리 활용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의 금융생활에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혁신하고 있다”며 “고객의 소리에 더욱 귀 기울이는 동시에 새로운 고객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