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날씨 화제되는 이유... 왜? 대구, 경북 흐리고 비온뒤 기온 ‘뚝’ 미세먼지 ‘나쁨’
구미날씨 화제되는 이유... 왜? 대구, 경북 흐리고 비온뒤 기온 ‘뚝’ 미세먼지 ‘나쁨’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12.11 14:06
  • 수정 2019-12-11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상청 제공
기상청 제공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11일 대구?경북은 구름이 많은 가운데 오후부터 비가 오겠다. 비가 그친 뒤에는 기온이 다시 떨어져 추워지겠다.

대구기상청에 이날 대구·경북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오전에 경북 서부에 비가 조금 내리겠으며, 오후에는 대구와 경북 내륙에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또 빗방울이 떨어진 후 기온이 뚝 떨어져 다시 추워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의성 -3도, 안동?영천?봉화 -1도, 영주?구미 0도, 문경 1도, 대구 3도, 영덕 5도, 포항 7도까지 내려가겠다.

낮 최고 기온은 봉화 9도, 문경?영주 10도, 안동 11도, 의성 12도, 구미 13도, 대구 14도, 영천?울진 15도, 포항?영덕 16도가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대구기상청은 “오후부터 북서쪽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다시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고 예보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