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펙트U] LG화학, 친환경 에너지 수익금으로 청소년 지원
[리스펙트U] LG화학, 친환경 에너지 수익금으로 청소년 지원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12.13 14:34
  • 수정 2019-12-13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화학은 13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2019년 서울희망그린 장학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에너지나눔과평화 김태호 대표(왼쪽 두번째), LG화학 대외협력담당 박준성 상무(왼쪽 세번째) 등이 참석했다. / 사진=LG화학

우리 이웃에 크고 작은 행복과 희망의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당신을 존경합니다. 함께하고 배려하고 따뜻함을 나누는 모습에서 내일의 행복과 희망의 싹을 틔우고 키웁니다.<편집자 주>

[한스경제=이정민 기자] LG화학이 사단법인 에너지나눔과평화와 손잡고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통한 청소년 장학사업에 나선다. 

LG화학은 13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2019년 서울희망그린 장학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태호 에너지나눔과평화 대표과 박준성 LG화학 대외협력담당를 비롯해 장학금 및 기부금 선정 자치구 관계자 등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서울희망그린 장학사업은 LG화학이 서울시와 함께 추진 중인 그린 파트너십 사업의 일환으로 태양광 발전 기반의 ‘희망 Green 발전소’에서 발생하는 발전기금을 청소년 장학금으로 지원하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지난해 서울시 성동구 중랑물재생센터에 설치한 622kW급 ‘희망 Green 발전소’의 누적 발전량은 총 109만kW 규모다. 이는 4인가구 기준으로 260가구가 연간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지난 1년간 태양광 전략 판매로 조성된 총 6200만원의 수익금으로 서울희망그린 장학사업과 성동구 및 동대문구 에너지 사업의 재원으로 활용된다. 이 수익의 절반인 3100만원이 청소년의 교육 환경을 지원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LG화학 대외협력담당 박준성 상무는 “희망 Green 발전소를 통한 친환경 에너지 발전기금으로 지역사회 청소년들이 보다 나은 교육 환경에서 학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이번 장학사업을 진행하게 됐다”며, “기업과 지역사회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