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연말 술자리 회식 어떻게? '인싸'되는 2019 최신 건배사10
[카드뉴스] 연말 술자리 회식 어떻게? '인싸'되는 2019 최신 건배사10
  • 한승희 기자
  • 승인 2019.12.13 15:53
  • 수정 2019-12-13 15:53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한승희 기자] 술자리가 많아지는 연말 송년해 시즌이 돌아왔다. 올해 송년회에는 진중한 건배사도 좋지만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 수 있는 센스 있는 건배사를 시도해 보는 것은 어떨까. 신입사원을 위한 2019 최신 건배사를 모아봤다.

■땡큐

짧고 간단하게 사용하기 좋은 응답형 건배사로 한 사람이 2019년을 외치면 ‘땡’, 2020년을 외치면 ‘큐’를 하면 된다.

■모바일

모두가 바라는 대로 일어나라

■너나잘해

너와 나의 잘 나가는 새해를 위해

■경자년

경사로움이 자주자주 년(연)중 내내 쭉쭉

■뚝배기

뚝심 있고 배짱 있게 기운 내보자

■새우살

새해에는 우리 살 빼자

■흥청망청

흥해도 청춘, 망해도 청춘

■박보검

박수를 보냅니다. 올 한해 검(겁)나 수고한 당신께

■우거지

우아하고 거룩하고 지성있게

■미사일

미래를 위하여, 사랑을 위하여, 일을 위하여 다 같이 발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