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구자경 LG명예회장 별세... 향년 94세
[속보] 구자경 LG명예회장 별세... 향년 94세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12.14 10:57
  • 수정 2019-12-14 19:01
  • 댓글 0

구자경 LG 명예회장. [연합뉴스]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LG그룹 명예회장이 14일 오전 별세했다. 향년 94세.

구 명예회장은 LG그룹 창업주인 고 구인회 명예회장의 6남 4녀 중 장남으로 1925년에 태어났다. 1945년 진주사범학교 졸업 후 5년간 초등학교 교사로 활동하다 1950년 LG그룹의 모태인 '락희화학공업사(현 LG화학)’ 이사로 취임하면서 그룹 경영에 참여했다.

구 명예회장은 1970년 45세의 나이에 LG그룹 회장에 올라 25년간 그룹을 이끌었다.

구 명예회장은 1995년 2월 그룹 총수 자리를 장남인 고 구본무 회장에게 승계했다. 이후 경영일선에서 물러났지만 2015년까지 LG복지재단 이사장직은 유지하며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왔다.

구 명예회장은 슬하에 고 구본무 회장을 비롯해 구본능 희성그룹 회장, 구본준 LG 부회장, 구본식 희성그룹 부회장 등 6남매를 뒀다. 부인 하정임 여사는 2008년 1월 별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