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리 오징어순대집', 내년 새로운 시즌 제작 확정
'이태리 오징어순대집', 내년 새로운 시즌 제작 확정
  • 최지연 기자
  • 승인 2019.12.17 14:44
  • 수정 2019-12-17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이태리 오징어순대집'이 내년 상반기 새로운 시즌으로 제작된다.

외국인이 운영하는 한식당이라는 콘셉트로 호평을 받고 있는 JTBC '이태리 오징어순대집'이 내년 상반기 새로운 시즌으로 제작된다. 현재 방송되고 있는 시즌도 3회를 연장해 7회로 종료된다.

‘이태리 오징어순대집’은 이탈리아 출신 방송인 알베르토가 고향인 미라노로 돌아가 데이비드 맥기니스, 샘 오취리와 함께 한식당을 운영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 2일 ‘냉장고를 부탁해’ 후속으로 첫방송된 ‘이태리 오징어순대집’은 1회부터 3.5%(닐슨 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라는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외국인에 의한 외국인을 위한 한식당이라는 독특한 콘셉트와 알베르토, 샘, 맥기니스가 이탈리아 현지 사람들과 만나며 벌어지는 다양한 케미에 시청자 호평이 이어졌다.

‘이태리 오징어순대집’ 제작진은 “세 외국인의 한식당 운영기라는 독특한 콘셉트를 즐겁게 봐주셔서 감사하다. 7회로 연장한 ‘이태리 오징어순대집’을 더욱 더 흥미롭고 재밌게 만들겠다”며, “내년 초에는 더욱 흥미로운 콘셉트와 멤버로 새 시즌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사진=JTBC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