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훈, 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으로 1년 만 드라마 복귀
이제훈, 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으로 1년 만 드라마 복귀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12.17 17:04
  • 수정 2019-12-17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이제훈이 넷플릭스(Netflix)의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무브 투 헤븐)로 돌아온다고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가 17일 밝혔다.

‘무브 투 헤븐’은 후견인 상구와 아스퍼거 증후군이 있는 그루가 유품정리업체를 운영하면서 죽은 이들이 남긴 이야기를 풀어내는 과정을 담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다.

이제훈은 얼떨결에 극 중 유품정리업체인 ‘무브 투 헤븐’을 이끌게 되는 주인공 상구 역을 맡았다. 상구는 거친 행동 속에 숨겨져 있는 외로운 내면을 가진 인물로, 조카와 생활하며 서서히 삶의 따뜻한 면을 알아가게 된다.

‘무브 투 헤븐’은 이제훈의 1년 만의 드라마 복귀작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제훈은 최근 영화 '컬렉터(가제)' 촬영을 마쳤으며 '사냥의 시간'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리틀빅픽처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