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억의 여자' 이지훈, 사라진 94억 발견 '패닉'
'99억의 여자' 이지훈, 사라진 94억 발견 '패닉'
  • 정진영 기자
  • 승인 2019.12.18 22:23
  • 수정 2019-12-18 2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99억의 여자'에서 이지훈이 훔친 돈 94억 원이 사라졌다는 걸 알게 됐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2 수목 드라마 '99억의 여자'에서 이재훈(이지훈 분)은 정서연(조여정 분)과 함께 훔친 뒤 창고에 숨겨뒀던 94억 원이 사라진 걸 발견했다.

텅 빈 창고를 본 이재훈은 관리인에게 "CCTV 돌려 보라"며 고함을 쳤다. CCTV에는 정서연이 강태우(김강우 분)와 함께 94억 원을 빼돌리는 장면이 포착된 상황. 이재훈이 범인이 누구인지 알아낼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사진=KBS2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