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넥슨레드 지분 인수·불리언게임즈 합병···조직 역량 강화
넥슨, 넥슨레드 지분 인수·불리언게임즈 합병···조직 역량 강화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19.12.24 16:31
  • 수정 2019-12-24 16:32
  • 댓글 0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넥슨이 손자회사 '넥슨레드' 지분 전량을 인수하고 자회사 '불리언게임즈'를 흡수합병한다고 24일 밝혔다.

넥슨은 두 회사가 보유한 기술과 자원을 유기적으로 통합해 개발 조직의 역량을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넥슨레드는 모바일 SRPG '판타지워택틱스R', 모바일 MMORPG '액스' 등을 개발한 스튜디오다. 불리언게임즈는 글로벌 IP(지식재산권)인 '다크어벤저' 시리즈를 개발한 스튜디오다.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는 "올해 넥슨은 대내외적인 변화와 도전 속에서 회사의 내실을 다지고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각 개발 조직이 서로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해 넥슨만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넥슨은 이달 초 신규게임 개발 부문 총괄 부사장으로 김대훤 넥슨레드 대표를 선임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