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억의 여자’ 조여정-오나라, 극적인 만남 공개
‘99억의 여자’ 조여정-오나라, 극적인 만남 공개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9.12.24 20:14
  • 수정 2019-12-24 20:14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99억의 여자’ 조여정, 오나라의 극적인 만남이 공개됐다.

지난 11회 KBS2 수목극 ‘99억의 여자’ 엔딩에서 윤희주(오나라)와 이재훈(이지훈)이 딸 유리(옥예린)와 함께 다정하게 식사하는 자리에 갑작스럽게 정서연(조여정)이 찾아와 일순간 모두를 얼어붙게 만었다.

앞서 윤희주는 홍인표(정웅인)의 방문으로 정서연의 가출 사실을 알게 됐고, 이재훈은 홍인표와 함께 돈가방과 정서연을 쫓고 있던 상황. 게다가 내연관계이자 공범인 이재훈이 윤희주와 딸 유리가 함께 있는 자리에 정서연이 나타나 모두를 긴장하게 만들었다.

공개된 스틸은 대비된 두 사람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예상치 못한 정서연의 등장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는 윤희주에 반해, 차분하고 담담한 표정으로 윤희주와 이재훈 부부를 응시하는 정서연의 모습이 이질적으로 다가오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불안하고 초조해 보이는 이재훈은 안중에도 없는 듯 애틋한 미소를 지으며 윤희주와 다정하게 포옹하는 정서연의 모습이 훈훈한 분위기를 전하며 왜 정서연이 두 사람을 찾아 왔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99억의 여자’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사진=KBS2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