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쇼' 박나래, 농구 도전부터 연 수입 공개까지 '폭소'
'박나래 쇼' 박나래, 농구 도전부터 연 수입 공개까지 '폭소'
  • 최지연 기자
  • 승인 2019.12.25 09:45
  • 수정 2019-12-25 09:46
  • 댓글 0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개그우먼 박나래가 크리스마스 이브 밤을 특별하게 빛냈다.

빅나래는 24일 방송된 tvN ‘박나래쇼’에서 단독 진행으로 다채로운 콘텐츠와 도전을 선보여 안방극장에 잊지 못할 90분을 선물했다. 비욘세의 ‘런 더 월드(Run The World)’에 맞춰 파격적인 댄스와 함께 등장한 박나래는 “90분 동안 에너지와 매력으로 여러분에게 빅 웃음을 선사하겠습니다”라는 포부를 밝혀 기대를 증폭시켰다.

먼저 박나래는 전직 농구 선수 하승진과 자유투 대결을 펼쳐 이목을 끌었다. 148cm와 220cm, 무려 72cm라는 신장 차이로 언뜻 보기에도 놀라운 투샷을 만든 두 사람은 경쟁에 임하는 내내 티격태격 케미스트리를 발산해 웃음을 자아냈다. 처음 해 보는 농구 도전에 연습 내내 고군분투하던 박나래는 이충희 감독의 특별 지도로 연이어 슛에 성공하며 불타오르는 승부욕을 보였다.

스튜디오에서 펼쳐진 실제 대결에서는 치열한 접전이 벌어졌다. 첫 시도에서 나란히 골을 넣는 데 실패한 두 사람은 팽팽한 신경전을 펼치며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하지만 곧이어 하승진이 한 골을 넣는 데 성공해 1:0의 스코어로 승부가 갈렸다. 박나래는 마지막까지 승리를 쟁취하기 위해 이글거리는 눈빛을 보여주며 손에 땀을 쥐는 대결을 완성했다.

이어 최초로 ‘키즈 콘텐츠’를 창작하려는 박나래의 도전이 펼쳐졌다. 평소 섹시와 농염의 아이콘으로 이름난 박나래는 새해를 맞아 19금(?) 이미지를 벗고 어린이들과 소통하는 개그우먼이 되기 위해 새로운 세계에 입문했다. 유튜버 헤이지니와 함께 어린이의 시선에 맞춘 콘텐츠를 학습하던 박나래는 자꾸만 불쑥불쑥 튀어나오는 ‘19금 자아’를 감추지 못하는 모습으로 웃음 폭탄을 터뜨렸다.

또한 박나래는 ‘국민이 묻는다, 박나래에게’ 코너를 통해 자신에 대한 궁금증을 속 시원히 해소해주는 시간을 가졌다. 박나래는 MC를 맡은 김지민, 홍현희와 찰떡 케미스트리를 발산해 현장에 모인 시청자들이 꼽은 질문에 대답하며 신들린 입담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박나래는 자신의 도플갱어 5명과 함께 ‘나래를 찾아줘’ 코너로 흥미를 자극했다. 블라인드 뒤에 모습을 숨긴 6명의 박나래는 실루엣 섹시 댄스, 웃음소리, 이목구비 사진 등 힌트를 제공하며 스튜디오에 모인 관객들과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추리 속에 빠뜨렸다.

마침내 정체를 드러낸 진짜 박나래는 자신과 꼭 닮은 다섯 명의 도플갱어들을 향해 “누가 나인지 모르겠어요”라며 감탄을 연발했다. 또한 ‘6명의 박나래’가 함께 시청자들을 위해 특별한 기를 발산, 에너지 넘치는 마무리로 안방극장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사진=tvN 방송 화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