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펙트U] 현대해상, 이대서울병원에 '힐링정글' 오픈
[리스펙트U] 현대해상, 이대서울병원에 '힐링정글' 오픈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12.26 14:47
  • 수정 2019-12-26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해상 CCO 황미은 상무(오른쪽)와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이 '힐링정글' 오픈 행사에 참석했다. /현대해상 제공
현대해상 CCO 황미은 상무(오른쪽)와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이 '힐링정글' 오픈 행사에 참석했다. /현대해상 제공

우리 이웃에 크고 작은 행복과 희망의 바이러스를 전파하는 당신을 존경합니다. 함께하고 배려하고 따뜻함을 나누는 모습에서 내일의 행복과 희망의 싹을 틔우고 키웁니다.<편집자 주>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현대해상이 어린이 환자를 위한 사회공헌에 나섰다.

현대해상은 지난 24일 서울 강서구 이대서울병원에 어린이 환자들을 위한 '힐링정글(Healing Jungle)'을 오픈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이대서울병원 소아청소년과 앞 '힐링정글'에서 열린 오픈 행사에는 현대해상 CCO 황미은 상무와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 편욱범 이대서울병원장 등이 참석했다.

'힐링정글'은 어린이 환자들을 위해 병원 내부에 가상의 정글놀이터를  마련 해주는 캠페인으로, 모션 센서가 아이들의 움직임을 감지해 정글의 동물들과 다양한 인터랙션(상호작용)을 연출하는 체험형 놀이공간이다.

11가지 게임으로 구성된 세부 콘텐츠는 신체활동과 정서적 안정에 도움을 주기 위해 여러 분야의 관계자와 전문가들의 조언을 통해 제작됐다.

병원을 즐거운 공간으로 변화시키는 '힐링정글'은 어린이 환자들의 두려움 극복과 치료에 도움을 주고 있어 어린이뿐만 아니라 부모, 의료진에게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지난 1월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힐링정글' 캠페인 영상은 46일만에 조회수 1000만뷰를 돌파했고, 세계 주요 광고제인 '2019 뉴욕페스티벌' '2019 원쇼 광고제'에서 각각 1개 부문 동상과 4개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힐링정글'은 서울아산병원 어린이병원과 신촌세브란스 어린이병원, 이번에 오픈한 이대서울병원까지 총 3곳에서 운영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