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KBS 가요대축제', 방탄소년단-트와이스-송가인 등 화려한 라인업 예고
'2019 KBS 가요대축제', 방탄소년단-트와이스-송가인 등 화려한 라인업 예고
  • 최지연 기자
  • 승인 2019.12.27 09:10
  • 수정 2019-12-27 09:12
  • 댓글 0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2019 KBS 가요대축제’가 27일 열린다.

27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생방송 ‘2019 KBS 가요대축제’에 올 한 해 동안 국내외 가요계에 돌풍을 일으킨 K-POP 주인공들이 총출동한다. 총 24개 팀, 150여명의 K-POP스타가 총출동한 초호화 라인업으로 2019년의 마지막을 화려하게 장식한다. '불후의 명곡' MC 신동엽의 능수능란한 천재적인 진행과 눈부신 비주얼의 소유자 레드벨벳 아이린, 갓세븐 진영의 색다른 3MC 조합 역시 흥겨운 연말 축제의 분위기를 업그레이드시켜 줄 전망이다.

월드 스타 방탄소년단부터 송가인, 갓세븐(GOT7), 있지(ITZY), 몬스타엑스(MONSTA X), 엔시티(NCT) 127, 엔시티(NCT) DREAM,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더보이즈(THE BOYZ),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 트와이스(TWICE), 골든차일드, 뉴이스트, 레드벨벳, 마마무, 세븐틴, 아스트로, 에버글로우, 에이핑크, 엔플라잉, 여자친구, 오마이걸, 우주소녀, 청하 등 출연해 전 세대를 아우르는 환상적인 축제의 장을 예고해 연말 분위기를 후끈하게 달굴 예정이다.

더불어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 다채로운 무대들도 예고되고 있다. 에이핑크 오하영, 레드벨벳 조이, 여자친구 예린의 특별한 컬래버 무대가 예고된 상황. 소문난 가요계 96년생 동갑내기 절친이자 걸그룹 대표주자들인 3인의 꿈 같은 조합이 과연 어떤 환상적인 하모니를 만들어 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전 출연진들이 한 목소리로 노래한 프로젝트 송이 ‘2019 KBS 가요대축제’를 통해 최초로 공개된다.국민 히트곡을 만들어 온 프로듀서 김형석이 참여한 이번 노래는 듣는 이들에게 꿈과 희망은 물론 따뜻한 위로가 되어줄 수 있는 메시지를 담은 곡으로 방탄소년단, 갓세븐, 레드벨벳, 트와이스 등 150여명, 24개팀의 K-POP스타들의 목소리가 고스란히 담겼다.

이에 ‘2019 KBS 가요대축제’ 측은 “방탄소년단부터 송가인, 트와이스까지 전 연령층,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무대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연말의 확실한 행복을 선사할 ‘가요 대축제’에 많은 애정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해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2019 KBS 가요대축제'는 27일 오후 7시 50분부터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며 KBS 2TV를 통해 생방송된다. 생방송에 앞서 오후 4시 30분부터 진행되는 ‘레드카펫’과 ‘포토월’ 행사는 네이버 V라이브, KBS 공식 페이스북 등을 통해 온라인 생중계된다. 

사진=KB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