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랜드, 올해의 가전 4종 선정…시간 절약형 ‘편리미엄’ 가전 인기
전자랜드, 올해의 가전 4종 선정…시간 절약형 ‘편리미엄’ 가전 인기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9.12.27 16:55
  • 수정 2019-12-27 16:55
  • 댓글 0

전자랜드는 2019년 연말을 맞아 식기세척기,  전기레인지, 뷰티기기, 의류관리기총 4종의 가전제품을 올해의 가전으로 선정했다. /전자랜드 제공
전자랜드는 2019년 연말을 맞아 식기세척기, 전기레인지, 뷰티기기, 의류관리기총 4종의 가전제품을 올해의 가전으로 선정했다. /전자랜드 제공

[한스경제=이승훈 기자] 전자랜드가 연말을 맞아 식기세척기, 전기레인지, 뷰티기기, 의류관리기 총 4종의 가전제품을 올해의 가전으로 선정했다.

전자랜드는 올해 1월부터 11월까지 판매된 가전제품 중 전년 동기간 대비 판매 성장률이 좋고, 최근 소비트렌드와 부합하는 제품을 올해의 가전제품으로 꼽았다. 전자랜드에서 ▲식기세척기는 256% ▲전기레인지는 135% ▲뷰티기기는 71% ▲의류관리기는 60% 판매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자랜드는 가전제품 판매가 ‘편리미엄’ 소비트렌드에서 벗어나지 않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최근 소비자들은 가격이 비싸더라도 생활에 확실한 편의를 주면 구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가전제품 판매는 가사노동에 들어가는 시간을 줄여주는 제품들이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 식기세척기는 설거지 시간을, 전기레인지는 제품관리와 청소에 들어가는 시간을, 뷰티기기는 피부관리 전문점에 오가고 기다리는 시간을, 의류관리기는 옷을 세탁소에 맡기거나 다림질하는 시간을 줄여준다.

윤종일 전자랜드 판촉그룹장은 “가전업계의 새로운 성장동력은 기존에 있던 제품이 아닌, 소비자들의 생활을 편리하게 하는 제품들에서 나올 것으로 예상한다”며 “하루에 10분씩만 아껴도 한달에 5시간이 생기는 만큼, 타임푸어인 현대인들의 시간을 아껴주는 가전제품은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전자랜드는 이달 31일까지 ‘2019 총결산 세일’을 진행, 공기청정기·청소기·전기밥솥 등 소형가전 일부 행사 상품을 31만원에 판매한다. 이밖에 전자랜드는 TV, 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의류관리기, 김치냉장고, 에어컨 중 2개 품목 이상을 구매하면서 합산 금액이 1000만원 이상인 고객에게는 구매 금액에 따라 까사부가티 핸드믹서기 또는 전기포트를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