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경, '2019 MBC 연기대상' 2관왕 달성
신세경, '2019 MBC 연기대상' 2관왕 달성
  • 최지연 기자
  • 승인 2019.12.31 14:28
  • 수정 2019-12-31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배우 신세경이 '2019 MBC 연기대상'에서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신세경은 지난 30일 개최된 '2019 MBC 연기대상'에서 수목 드라마 여자 최우수상과 시청자들이 직접 뽑은 최고의 1분 커플상의 수상자로 이름을 올리며 또 한 번 실력과 화제성을 입증했다.

올 가을 뜨거운 사랑 속에서 종영한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은 신세경의 뛰어난 역량을 한눈에 볼 수 있었던 작품이다. 극 중 신세경은 기존 고정관념에서 벗어난 진취적인 여사 구해령으로 완벽 변신했다.

유교 관념이 뿌리 깊게 박힌 조선에서 운명을 개척해나가는 주체적인 모습부터 부당함 속에서 고개를 숙이지 않는 당당함, 할 말은 꼭 하고 마는 조선판 걸크러쉬까지 선보였다. 신세경은 탄탄한 연기력과 섬세한 감정 표현력을 바탕으로 끝없는 매력 스펙트럼을 가진 캐릭터를 창조했다.

특히 신세경은 타이틀롤로서 드라마를 안정적으로 이끌어가 많은 주목을 받았다. 압도적인 분량과 대사량을 빈틈없이 소화한 것은 물론 잠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존재감도 선보였다. 그 결과, 신세경은 믿고 보는 배우로 우뚝 서며 다음 행보를 기대케 만들었다.

수목 드라마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한 직후 신세경은 "부족한 저에게 이렇게 훌륭한 상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 상의 영광은 이 세상에 다양한 편견에 맞서 오늘날까지도 구해령과 같은 삶을 살아가고 있는 많은 분들과 나누고 싶습니다"라며 진심 어린 소감을 전해 모두를 감동시켰다.

이처럼 빛나는 성과를 이뤄낸 신세경. 다가오는 2020년에는 어떤 모습으로 대중 앞에 나타날지 벌써부터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사진=나무엑터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