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독' 서현진, 첫 시험에 닥친 이의제기 '혼란'
'블랙독' 서현진, 첫 시험에 닥친 이의제기 '혼란'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0.01.06 22:45
  • 수정 2020-01-06 2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블랙독'에서 서현진이 첫 시험에서 학생들로부터 이의제기를 받아 혼란에 빠졌다.

6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 드라마 '블랙독'에서 고하늘(서현진 분)은 다른 국어 교사들과 함께 국어 시험을 출제했다.

무사히 시험의 모든 과정을 마무리한 듯 했으나 복병이 숨어 있었다. 학생들이 시험 문제에 대해 이의를 제기한 것.

김이분(조선주 분)은 쉬고 있는 고하늘에게 전화해 "국어에 이의제기가 들어왔다. 조금 심각하다. 그런데 신박한 이의제기는 처음 본다"고 했다.

이후 "이것이 이후에도 두고두고 회자될 그 유명한 국어과 바나나 사건의 시작이었다"라는 고하늘의 내레이션이 깔리며 궁금증을 유발했다.

사진=tvN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