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멤버스, 한국에서 적립한 포인트 베트남·인니에서 쓰자
롯데멤버스, 한국에서 적립한 포인트 베트남·인니에서 쓰자
  • 권이향 기자
  • 승인 2020.01.07 10:21
  • 수정 2020-01-07 10:21
  • 댓글 0

/롯데멤버스 제공
롯데멤버스가 국내 업계 최초로 베트남 및 인도네시아 엘포인트 전환 서비스를 론칭했다. /롯데멤버스 제공

[한스경제=권이향 기자] 롯데멤버스가 국내 업계 최초로 베트남 및 인도네시아 엘포인트 전환 서비스를 론칭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한국에서 적립한 엘포인트를 베트남이나 인도네시아 엘포인트로 바꿔 해당 국가에서 사용 하거나, 베트남이나 인도네시아에서 쌓은 엘포인트를 전환해 한국에서 사용하는 것이다.

국가별 전환 비율은 베트남 1:20, 인도네시아 1:12이다. 고정 비율이 적용되고 전환 수수료도 없어 시점에 따라 원화보다 유리한 조건의 환전이 가능하다. 사용 후 잔여 포인트는 다시 기존 국가 엘포인트로 바꿀 수 있다.

국가 간 포인트 전환 절차는 엘포인트앱 ‘전환하기’페이지에서 보유 포인트 현황과 전환 시 금액 등을 확인한 후 바로 바꿀 수 있다. 현재 월 최대 한도는 50만 엘포인트=며, 향후 200만 포인트까지 상향할 예정이다.

최초 이용 시에는 현지 엘포인트 회원가입 동의와 영문명 등 일부 추가정보 입력이 필요하다.

오상우 롯데멤버스 경영전략부문장은 “워라밸 문화 확산,한달살기트렌드 등에 따라 한국인들의 동남아 여행이 늘었을 뿐 아니라 K팝, K드라마 등 열풍으로 동남아 방한객 또한 급증하고 있다”며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엘포인트는 현지 법인에서 수년 간 안정적으로 운영해온 서비스인 만큼 3개국회원 모두에게 보다 쉽고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