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2' 변우민, 돌아온 마취 전문의 남도일로 '완벽 컴백'
'낭만닥터 김사부2' 변우민, 돌아온 마취 전문의 남도일로 '완벽 컴백'
  • 최지연 기자
  • 승인 2020.01.08 09:12
  • 수정 2020-01-08 09:12
  • 댓글 0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배우 변우민이 '낭만닥터 김사부2'로 돌아왔다.

7일 방송된 SBS 새 월화극 '낭만닥터 김사부2'에서는 돌담병원에 새로운 사건들이 벌어지는 내용이 그려졌다. 변우민은 시즌 1에 이어 다시 한 번 마취 전문의 남도일로 등장해다.

이날 방송에서 남도일(변우민)은 장기태(임원희)와 함께 참석한 취임식 현장에서 도윤완(최진호)이 다시 돌아왔다는 사실을 바로 김사부(한석규)에게 알리며 친구를 걱정하는 모습과 함께 수술실에서만큼은 냉정하고 프로페셔널하지만 동료들에게만큼은 한없이 따뜻한 모습을 선보였다.

'낭만닥터 김사부2'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진짜 닥터 이야기다. 지난 2016년 방송된 '낭만닥터 김사부1'의 후속작으로 김사부를 필두로 새로운 돌담져스 멤버들이 등장해 3년이 흐른 돌담병원의 이야기를 그린다.

극 중 변우민이 연기하는 남도일은 사람 좋고 마음 따뜻한 허허 실실하는 캐릭터. 전 재산을 털어 식당 ‘오다가다’까지 개업했지만 요리 솜씨가 별로라서 유일한 손님들이 돌담병원 사람들이라는 반전 사연을 지니고 있다. 프리랜서답게 시시각각 돌담병원에 나타나지만 돌담병원 식구들에 대해서 만큼은 누구보다 훤히 꿰뚫고 있다.

한편, 변우민이 출연하는 '낭만닥터 김사부2'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된다.

사진=SBS 방송 화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