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동계 세계태권도평화봉사단 발대식 개최
부영그룹, 동계 세계태권도평화봉사단 발대식 개최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1.08 14:20
  • 수정 2020-01-08 14:20
  • 댓글 0

발대식에 참석한 봉사단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부영그룹
발대식에 참석한 봉사단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부영그룹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부영그룹이 지난 7일 서울 중구 부영빌딩에서 제24기 동계 세계태권도평화봉사단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 총재는 현재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이 맡고 있다.

이날 발대식에는 세계태권도평화봉사재단 이중근 총재를 대신한 신명호 이사를 비롯해 재단 임직원, 교육연수원장, 봉사단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최종 선발된 봉사단원들은 신한대학교에서 지난 지난달 23일부터 30일까지 해외 봉사활동에 필요한 기본 소양과 태권도 이론 및 실기교육을 받았다.

발대식을 마친 94명의 봉사단원은 1월 2째주부터 라트비아 등 전세계 22개국에 파견돼 현지인들을 대상으로 태권도 지도와 한국어 교육 등의 봉사활동을 통해 한류문화전파에 앞장서는 민간 외교관으로서의 역할을 하게 된다.

신명호 이사는 “대한민국의 국기인 태권도를 통해 국제평화 증진과 한류문화를 전파하는 민간외교관으로서, 특히 올해는 2020년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태권도 종주국으로서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세계태권도평화봉사단의 역할이 매우 중요한 시기라고 생각한다” 며 “봉사기간동안 투철한 사명감과 자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