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철도, '근로자 건강증진활동 우수사업장' 재인증
공항철도, '근로자 건강증진활동 우수사업장' 재인증
  • 황보준엽 기자
  • 승인 2020.01.08 15:26
  • 수정 2020-01-08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공항철도
사진=공항철도

[한스경제=황보준엽 기자] 공항철도가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서 주관하는 ‘근로자 건강증진활동 우수사업장’에 2016년 12월 이후 두 번째 인증을 받았다고 8일 밝혔다.

근로자 건강증진활동 우수사업장 인증 제도는 산업안전보건법에 따라 ▲조직문화 건강증진활동 프로그램 운영 ▲업무환경 관리 ▲노사의 건강증진 인식수준 ▲사내제도 및 프로그램 운영 등 7개 분야 40개 항목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수사업장을 선정한다.

특히 노사가 함께 근로자의 뇌심혈관질환, 근골격계질환, 직무 스트레스 등 업무 관련 질환의 예방활동을 적극 추진하고, 근로자의 건강 상태를 최상으로 유지하기 위한 어떤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지를 중점적으로 살핀다.

공항철도는 2015년부터 ▲금연클리닉 운영 ▲사내 보건관리자 의료 상담 ▲전문가 초청 식습관 개선 강의 등 다양한 생활습관개선활동을 펼쳐왔으며, 매년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운영되는 운동처방교실과 고객 서비스 접점 직원인 역무원과 기관사를 대상으로 한 심신힐링교육 등 다양한 건강증진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김한영 공항철도 사장은 “고객의 편안한 열차 이용을 위해서는 직원들의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으로 지켜져야 한다”며 “직원들이 건강하게 일 할 수 있는 근로환경 조성을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