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4' 배종옥 "무서운 선배 이미지 억울해"
'해피투게더4' 배종옥 "무서운 선배 이미지 억울해"
  • 양지원 기자
  • 승인 2020.01.09 07:15
  • 수정 2020-01-08 17:06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배종옥이 무서운 선배 이미지 뒤 반전 매력을 보여준다.

9일 오후 방송하는 KBS2 ‘해피투게더4’는 ‘열정 만수르’ 특집으로 스페셜 MC 소유진과 함께 배종옥, 김규리, 션, 레드벨벳 조이, SF9 로운이 출연한다.

연기 경력 36년의 베테랑 배종옥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자신의 무서운 이미지에 대해 해명했다. 카리스마 넘치고 지적인 역할을 주로 맡아온 배종옥의 이미지 때문에 후배들이 무서워한다는 것. 배종옥은 “왜 그러는지 나도 모른다. 난 그냥 가만히 있는다”며 무서운 선배 이미지를 의아해했다. 그러나 이렇게 말하는 그의 모습에서도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가 흘렀고 출연진은 배종옥이 무서워 보이는 이유를 분석했다.

무서운 이미지와 달리 가까이서 보는 배종옥은 180도 다르다고. 함께 연극을 했던 소유진은 “처음엔 나도 어려웠는데, 허당미도 있더라”며 배종옥의 반전 매력을 소개했다. 또한 배종옥은 실제로 후배들을 종종 집으로 초대하기도 하는 친근한 선배라는 전언. 하지만 초대를 해서 놀다가도 밤 12시가 되면 칼같이 그 자리를 파하고 손님들을 돌려보낸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KBS2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