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모녀' 오채이, 물류팀 사원 좌천에 '울상'
'우아한 모녀' 오채이, 물류팀 사원 좌천에 '울상'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0.01.08 20:07
  • 수정 2020-01-08 2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우아한 모녀'에서 오채이가 팀장에서 물류팀 사원으로 강등됐다.

8일 오후 방송된 KBS2 일일 드라마 '우아한 모녀'에서 홍세라(오채이 분)가 자신이 물류팀 사원으로 발령난 걸 알고 당혹스러워했다.

홍세라는 예비 시아버지이자 제이그룹 회장인 구재명(김명수 분)을 찾아가 "왜 오빠는 패션파크 TF팀이고 나는 물류팀이냐"면서 "패션파크는 오빠랑 나 결혼 선물로 캐리가 추진하는 거 아니냐. 나도 패션파크로 발령 내 달라"고 졸랐다.

홍세라의 약혼자인 구해준(김흥수 분)은 홍세라에게 "일단 받아들이라"고 했지만 홍세라는 싫다는 의사를 적극적으로 보였다. 이후 홍세라는 자신의 팀장 책상이 치워진 걸 보고 분노에 사로잡혔다.

사진=KBS2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