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성훈, 이번엔 육아! '엉클 방' 변신(feat. 황제성 주니어)
'나 혼자 산다' 성훈, 이번엔 육아! '엉클 방' 변신(feat. 황제성 주니어)
  • 최지연 기자
  • 승인 2020.01.09 15:34
  • 수정 2020-01-09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특별한 데이트에 나선 배우 성훈의 일상이 펼쳐진다.

10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성훈이 절친 황제성의 집을 방문해 유쾌한 만남을 가진다. 특히 황제성의 귀여운 주니어 황수현 군을 돌보기 위한 육아 도전기가 펼쳐진다.

자기 덩치만한 선물을 힘겹게 챙겨들고 나타난 성훈이 방문한 곳은 바로 프로그램을 함께하면서 친해진 황제성의 집. 황제성 부부와 반갑게 인사를 나눈 성훈은 귀여움 200%의 제성 주니어 수현이와 교감을 시도하면서 다정 보스 엉클 방으로 변신해 새로운 매력을 선보인다.

한편 성훈은 수현이를 놓고 황제성과 미묘한 신경전을 벌이게 된다. 아이와 교감을 나누던 중 갑자기 “아빠 해봐”라며 이상한 호칭 정리에 들어가면서 황제성을 당황하게 한다고. 이에 황제성은 수현이를 되찾기(?) 위한 필사의 작전을 펼쳤다고 전해져 보는 이들을 박장대소하게 할 전망이다.

또한 성훈은 황제성을 망부석처럼 굳게 한 폭로전을 시작하며 폭소를 유발할 예정이다. 그는 “형이 그렇게 집에 가기 싫다고...”라고 포문을 연 데 이어 폭탄 발언을 쏟아내며 황제성의 등에 식은땀이 흐르게 한다고. 이에 황제성은 “너 보통 혀가 아니구나”라며 아내의 눈치만 보는 상황이 이어졌다고 해 과연 어떤 폭로전이 펼쳐졌을지 궁금증이 모아진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