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건나블리 아빠 박주호, 시상식 출격 준비...궁금증↑
'슈돌' 건나블리 아빠 박주호, 시상식 출격 준비...궁금증↑
  • 최지연 기자
  • 승인 2020.01.12 09:20
  • 수정 2020-01-12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박주호가 건나블리와 함께 시상식을 준비한다.

12일 방송되는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12회는 ‘세상의 모든 슈퍼맨을 위하여’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박주호는 건나블리 나은-건후 남매와 함께 시상식을 위한 정장을 맞춘다.

공개된 사진에는 바버샵에 방문한 건나파블리 가족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어 직접 줄자를 들고 아빠의 다리 길이를 재고 있는 나은이의 야무진 눈빛이 미소를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사진에서는 나은이가 슈트를 입고 잘생쁨을 뽐내고 있다.

이날 박주호는 건나블리와 함께 머리끝부터 발끝까지 신사로 변할 수 있는 바버샵을 방문했다. 시상식을 포함한 연말 행사를 준비하기 위해 정장을 맞추러 간 것이다. 이곳에서 나은이는 아빠의 정장 치수부터 구두 디자인까지 모든 것을 꼼꼼하게 챙기고 살피며 박주호 전문 스타일리스트로 활약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슈트와 깔끔한 헤어스타일로 화려하게 변신한 박주호와 나은이는 패션피플들의 거리 압구정 로데오로 데이트를 나섰다. 이런 가운데 K리그 국내선수 중 연봉 1위에 빛나는 전북 현대 김진수 선수를 우연히 만난다. 김진수 선수는 즉석에서 이들의 패션을 진단해 큰 웃음을 자아낸다.

사진=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