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여름준비?'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신제품 출시
'벌써 여름준비?'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신제품 출시
  • 이승훈 기자
  • 승인 2020.01.15 13:52
  • 수정 2020-01-15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케어’로 4계절 간편한 관리... 와이드 ‘무풍 냉방’과 ‘음성 인식’ 기능 '벽걸이 와이드’에 확대적용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이승훈 기자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이승훈 기자

[한스경제=이승훈 기자] 삼성전자가 2020년형 ‘무풍에어컨’ 신제품을 공개하고 본격적인 여름시장 공략에 나섰다. 에어컨은 이제 여름철 가전이 아니라 4계절 필수가전으로 자리잡고 있으며, 방마다 설치하고자 하는 소비자 욕구가 커지는 만큼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15일 서울 우면동에 위치한 '삼성전자 서울 R&D캠퍼스'에서 2020년형 ‘무풍에어컨’과 공기청정기 ‘무풍큐브’를 공개했다.

그동안 무풍에어컨을 구입한 소비자들의 반응도 뜨거웠다. 한 소비자는 서큘레이터 급속냉방에 대해 “에어컨이 거실에 있는데 에어컨을 틀면 이제는 주방까지 시원했어요”라고 말했다.

또 다른 소비자는 무풍냉방에 대해 “더울 때 틀면 바람이 확 나오면서 빠르게 시원해지고 자동으로 무풍이 되면서 엄청 더운 날에도 바람 없이 온도유지가 잘돼요”라고 말했다.

갤러리 디자인에 대해서는 “가전 같지 않게 고급지고 섬세한 느낌”이라며 “그냥 인테리어 같다”고 칭찬했다.

2020년형 무풍에어컨은 소비자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더 편리하고 더 똑똑하게 진화했다.

2020년 뉴 무풍갤러리의 새로워진 기능들. /이승훈 기자
2020년 뉴 무풍갤러리의 새로워진 기능들. /이승훈 기자

삼성전자는 ▲2016년 세계 최초 ‘무풍에어컨’을 선보이며 직바람 없이 빠르고 강력한 냉방 ▲2018년 음성인식 적용 등 더 강화된 AI 기능 ▲ 2019년 바람문을 없앤 ‘갤러리’ 디자인까지 지속적인 혁신을 이뤄 왔으며, 올해는 4계절 필수가전이 된 에어컨을 소비자들이 더 편리하게 사용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능을 추가했다.

삼성 무풍에어컨 갤러리와 삼성 무풍에어컨 벽걸이 와이드는 일년 내내 더 편리하고 위생적으로 제품을 사용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이지케어’ 기능을 새롭게 추가했다.

에어컨은 소비자 건강과 직결된 제품이지만 소비자가 직접 청소하는 데는 한계가 있었다. 이지케어 기능을 적용한 무풍에어컨은 별도의 도구 없이 전면 패널 전체를 쉽게 분리할 수 있도록 설계해 내부 팬의 블레이드까지 청결하게 관리할 수 있다. 또한 열교환기를 동결시킨 후 세척하는 기능도 새롭게 적용해 눈에 보이지 않는 부분의 위생까지 고려했으며, 에어컨 가동을 종료할 때마다 남아있는 습기를 깔끔하게 없애는 3단계 자동 청소 건조 기능도 갖췄다.

또 삼성전자는 빅스비를 적용한 음성인식 기능을 스탠드형뿐만 아니라 벽걸이형에도 확대 적용해 방안이나 거실 어디에서든 음성 명령만으로 제품을 간편하게 제어할 수 있도록 했다.

삼성전자는 또한 방방마다 에어컨을 설치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실외기 1대에 스탠드형 제품1대와 벽걸이형 에어컨 2대를 설치할 수 있는 홈멀티 모델도 확대 도입한다.

이재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 무풍에어컨은 2016년 첫 출시 이래 냉방 성능은 물론 청정 기능과 디자인까지 진화를 거듭하며 사계절 필수가전으로 자리매김해 왔다”며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신제품을 통해 주거 환경을 더욱 쾌적하게 만드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무풍에어컨 갤러리…기능·디자인 모두 업그레이드

삼성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소비자 취향과 인테리어에 맞게 외관 색상을 선택할 수 있는 제품 하단부의 ‘아트패널’도 업그레이드 했다.

브라운과 그레이의 본체 색상에 아트패널 9종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도록 했으며, 특히 고급스러운 느낌의 헤링본 패턴을 적용한 색상을 새롭게 선보였다.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이밖에도 ▲냉기를 더 풍성하게 내보내는 ‘와이드 무풍 냉방’ ▲냉기를 더 멀리 확산시켜 주는 ‘서큘레이터 급속 냉방’ ▲3중 필터시스템에 ‘e-헤파(HEPA) 필터’까지 더해 넓은 공간도 빠르게 청정해 주는 ‘대용량 미세청정’ ▲빅스비와 스마트싱스를 통한 다양한 AI기능도 그대로 적용했다.

무풍에어컨 갤러리에는 ▲소비자가 집 근처에 오면 에어컨을 동작시킬 지 묻는 '웰컴쿨링' ▲공기질을 인식해서 스스로 동작하는 '인공지능 청정' ▲실내온도 변화 패턴을 학습해 에너지 누수를 감지해 알리는 '에너지 절감모드' ▲화자를 인식해 사용 패턴을 학습하고 최적으로 운전해 주는 기능 ▲음성인식만으로 에어컨뿐 아니라 다른 가전제품까지 제어하는 기능 등이 탑재되어 있다.

삼성전자 모델들이 2020년형 '무풍에어컨'과 공기청정기 '무풍큐브'를 소개하고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들이 2020년형 '무풍에어컨'과 공기청정기 '무풍큐브'를 소개하고있다. 사진=삼성전자

무풍에어컨 벽걸이 와이드…AI기능과 강력해진 냉방

삼성 무풍에어컨 벽걸이 와이드는 각 방마다 무풍에어컨만의 강력하고 쾌적한 냉방을 경험할 수 있도록 기존 스탠드형 제품에 적용된 ‘와이드 무풍 냉방’을 벽걸이형 제품에 확대 적용했다.

와이드 무풍 냉방이 적용된 벽걸이형 제품은 기존 대비 11% 더 넓어진 무풍 패널의 2만1630개 ‘마이크로 홀’을 통해 한층 더 풍부해진 냉기를 내보내 폭염에도 직바람 없이 쾌적함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또 이번 신제품은 크기가 약 12% 확대된 팬을 적용해 더 빠른 속도로 방안 전체를 냉각해 준다. 방안 온도를 33도에서 25도로 낮추는데 소요되는 시간이 약 15분대로, 같은 냉방 면적을 가진 벽걸이형 에어컨 중에서 가장 빠른 냉각 속도를 자랑한다.

새롭게 적용된 팬은 크기가 커졌지만 제품 외관 폭은 5cm 가량 줄어 든 슬림 디자인을 구현해 보다 조화로운 인테리어를 완성한다.

또한 이번 신제품에는 무풍 에어컨 갤러리에만 적용됐던 빅스비를 기반으로 한 음성인식과 모션센서가 새롭게 추가돼 더 스마트해졌다.

모션센서 탑재로 사용자의 재실 여부에 따라 제품을 제어해 주는 기능이 적용돼 절전효과를 기대할 수 있으며, 무풍에어컨 갤러리에 적용된 AI기능을 모두 구현할 수 있어 더 편리해졌다.

한편 삼성전자가 지난 2019년에 실시한 소비자 조사에 따르면 혼수가전 구매자의 약 70%가 에어컨을 구매해 2017년 48% 대비 큰 변화가 있었으며, 에어컨 구매자의 약 30%가 스탠드형·벽걸이형 각 1개씩을 세트로 구매한 경우에도 추가로 에어컨을 구매하고 싶다고 응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