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2020] LG전자 롤러블 TV "위에서, 아래에서 자유자재로" (영상)
[CES2020] LG전자 롤러블 TV "위에서, 아래에서 자유자재로" (영상)
  • 라스베이거스=이승훈 기자
  • 승인 2020.01.17 11:22
  • 수정 2020-01-17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롤업' 방식 이어 '롤다운' 선보여
LG전자가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20’ 개막을 하루 앞둔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 마련한 전시장에서 ‘LG 시그니처 올레드(OLED) R’의 차기작인 롤 다운(roll down) 형태를 공개했다. /LG전자 제공
LG전자가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20’ 개막을 하루 앞둔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에 마련한 전시장에서 ‘LG 시그니처 올레드(OLED) R’의 차기작인 롤 다운(roll down) 형태를 공개했다. /LG전자 제공

[한스경제=이승훈 기자] LG전자가 세계 최대 IT·가전전시회 ‘CES 2020’에서 롤 다운(roll down) 형태의 새로운 롤러블 TV를 공개했다. 지난해 세계 최초로 선보인 롤러블(Rollable·두루마리형) TV인 ‘LG 시그니처 올레드(OLED) R’의 차기작이다.

LG전자는 지난해 화면이 아래에서 위로 올라가는 롤업 형식의 롤러블 TV와 함께 화면이 위에서 밑으로 내려오는 롤다운 방식의 롤러블 TV도 함께 선보여 관람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기존 롤 업 방식이 주거 공간의 한 자리를 차지했다면 롤 다운 방식은 천장 등에 설치할 수 있어 별도 공간이 필요 없다는 장점이 있다. TV를 시청할 때만 화면을 내리고 TV를 보지 않을 때는 화면을 말아 넣어 마치 TV가 없는 것처럼 공간 활용이 가능하다.

한편 권봉석 LG전자 사장은 예상과 달리 지난해 출시되지 못했던 롤러블 TV를 늦어도 3분기 내에 내놓겠다고 밝혔다. 그는 "워낙 고가이다 보니 예상치 못한 문제에 대비하기 위해 신뢰성 확보에 더 공을 들이는 것이 낫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