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2020] LG전자 클로이 다이닝 솔루션 "로봇팔 요리 맛보세요"
[CES2020] LG전자 클로이 다이닝 솔루션 "로봇팔 요리 맛보세요"
  • 라스베이거스=이승훈 기자
  • 승인 2020.01.17 11:23
  • 수정 2020-01-17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0'에서 선보인 LG전자 '클로이 테이블'. /이승훈 기자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0'에서 선보인 LG전자 '클로이 테이블'. /이승훈 기자

[한스경제=이승훈 기자] LG전자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0에서 'LG 클로이 다이닝 솔루션'을 선보였다.

관람객들은 전시 공간에 마련된 레스토랑에서 접객, 주문, 음식조리, 서빙, 설거지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로봇들을 체험할 수 있다. 클로이 테이블은 LG 씽큐와 연동돼 사용자가 집이나 차량 안에서 인공지능 스피커, TV, 모바일 기기 등을 이용해 음성 명령으로 레스토랑을 예약하거나 변경하고 메뉴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LG전자는 향후 로봇뿐 아니라 사업장의 데이터를 수집해 클라우드를 통해 분석하고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는 데이터 솔루션도 함께 제공할 계획이다. 데이터 솔루션을 활용하면 재방문 고객을 인식해 선호하는 메뉴나 좌석을 안내할 수 있는 고객중심의 개인 맞춤형 서비스가 가능해진다.

앞서 LG전자는 지난 달 CJ푸드빌과 함께 빕스 등촌점에 직접 국수를 만들어 고객에게 제공하는 ‘LG 클로이 셰프봇’을 도입한 바 있다.

노진서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 전무는 “레스토랑에 클로이 로봇을 도입하면 힘들고 위험하거나 반복적인 일은 로봇에게 맡기고, 직원들은 고객에게 다가가 새로운 경험과 더욱 존중받는 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