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배구연맹, GS칼텍스 vs 현대건설 경기에 시각장애인 15명 초정… 뜻깊은 행사 열어
한국배구연맹, GS칼텍스 vs 현대건설 경기에 시각장애인 15명 초정… 뜻깊은 행사 열어
  • 이상빈 기자
  • 승인 2020.01.17 16:23
  • 수정 2020-01-17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수 음향 장비 설치
스포츠 전문 캐스터 초빙
KOVO 제공

[한국스포츠경제=이상빈 기자] 한국배구연맹(KOVO)이 16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펼쳐진 GS칼텍스 Kixx와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경기에 특별한 손님들을 초청했다.

연맹은 연중 진행하는 ‘팬들과 함께 하는 V리그’ 하나로 시각장애인 15명을 경기장에 초청해 프로배구 관람 기회를 제공했다.

시각장애 청년들이 그동안 스포츠 관람과 경기장 방문에 어려움을 겪은 것을 고려해 특수 음향 장비를 설치하고 스포츠 전문 캐스터를 초빙해 생생한 현장 소리와 분위기를 전달했다.

또 경기 전에는 선수들과 함께 사진 촬영을 하며 배구 경기장에서 특별한 추억을 만들었다.

연맹은 이번 행사로 팬들과 더욱더 교감하고 다양한 계층 배구 팬을 경기장에 초청해 프로배구 경기를 관람하도록 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