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은행장, “고객 신뢰 가장 중요...깊이 반성해야”
손태승 우리은행장, “고객 신뢰 가장 중요...깊이 반성해야”
  • 김형일 기자
  • 승인 2020.01.19 14:26
  • 수정 2020-01-19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은행장이 올해 경영목표로 신뢰, 혁신, 효율을 제시하고 있다./우리은행 제공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은행장이 올해 경영목표로 신뢰, 혁신, 효율을 제시하고 있다./우리은행 제공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우리은행이 지난 17일 우리은행 본점 대강당에서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겸 우리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 9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2020년 경영전략회의에서 신뢰, 혁신, 효율을 경영목표로 정한 우리은행은 경영전략회의의 주제도 고객을 최우선 가치로 삼는 임직원들의 진심을 기반으로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을 통해 새로운 미래를 열어 나가자로 설정했다. 

손 은행장은 “고객은 우리의 존립 근간으로 올해는 고객 신뢰의 회복을 넘어 더욱 탄탄하고 두텁게 만드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우리 스스로 깊이 반성하고 철저히 개선해 나가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21년 만에 전면 개편된 고객중심의 핵심성과지표(KPI) 제도를 통해 영업문화의 대혁신은 이미 시작됐다”며 “우리은행이 금융의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며 2020년을 새롭게 도약하는 한 해로 만들어야 한다”고 했다.

그는 “올해 경영목표인 신뢰, 혁신, 효율이 좋은 구호에만 그치지 않고 가시적인 결과로 이어지게 하려는 적극적인 실천의 노력이 필요하다”며 실천하는 2020년을 의미하는 ‘Act 2020!’의 결연한 각오를 전 임직원에게 당부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