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설 연휴 일요일 전국 구름 많아... 미세먼지 ‘좋음’~ ‘보통’ 제주도 비
[오늘날씨] 설 연휴 일요일 전국 구름 많아... 미세먼지 ‘좋음’~ ‘보통’ 제주도 비
  • 고예인 기자
  • 승인 2020.01.26 06:54
  • 수정 2020-01-26 0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날씨 / 기상청 제공
오늘날씨 / 기상청 제공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설 연휴인 일요일(26일)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으나, 경북 동해안·강원 영동 등에서 오후부터 비나 눈이 오겠다. 제주도는 종일 흐리고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어제부터 27일까지 제주도에서 30∼80mm, 강원 영동·경북 동해안 등에서는 이 기간동안 20∼60mm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4도에서 0도다. 서울 1도, 수원 0도, 인천 1도, 청주 2도, 대전 2도, 전주 3도, 홍성 0도, 광주 5도, 여수 7도, 목포 4도, 창원 6도, 부산 8도, 울산 8도, 포항 7도, 대구 3도, 안동 1도, 강릉 4도, 춘천 -2도, 제주 10도 등이다.

낮 기온은 서울 11도, 수원 11도, 인천 9도, 청주 12도, 대전 12도, 홍성 11도, 전주 13도, 광주 13도, 여수 12도, 목포 11도, 창원 11도, 부산 12도, 울산 12도, 포항 10도, 대구 11도, 안동 11도, 강릉 8도, 춘천 9도, 제주 13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대부분에서 '좋음'∼'보통' 수준이겠으나, 서울·경기·충청·전북 등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이 예상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남해안·동해안·제주도 등에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어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또 대부분의 해상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도 매우 높을 것으로 예상돼 항해나 조업 중인 선박은 주의해야 한다.

일부 남해안을 비롯해 동해안·제주도 해안 등에서는 너울에 의해 파도가 높아져 해안도로나 방파제 등으로 바닷물이 넘어올 수 있으니 안전사고에 신경써야 한다.

아울러 오늘밤과 내일 사이 남해안·동해안·제주도 등에서 강한 바람과 함께 비나 눈이 올 수 있어 인근 공항 이용객은 항공기 운항정보를 사전에 확인할 필요가 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 0.5∼3.5m, 서해 앞바다 0.5∼2.0m, 남해 앞바다 0.5∼4.0m 높이로 일겠다.

먼바다의 물결은 동해·서해 1.0∼4.0m, 남해 1.0∼5.0m로 예보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