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금융위원장 "우한폐렴 영향, 모니터링중...필요시 시장안정 조치"
은성수 금융위원장 "우한폐렴 영향, 모니터링중...필요시 시장안정 조치"
  • 김동호 기자
  • 승인 2020.01.27 17:20
  • 수정 2020-01-27 18:10
  • 댓글 0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27일 금융시장 점검을 위한 내부 회의를 열고, 우한폐렴 확산이 국내외 금융시장에 미칠 영향 등을 살폈다./연합뉴스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27일 금융시장 점검을 위한 내부 회의를 열고, 우한폐렴 확산이 국내외 금융시장에 미칠 영향 등을 살폈다./연합뉴스

[한스경제=김동호 기자]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최근 급속도로 확산 중인 우한폐렴(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과 관련해 금융시장 점검회의를 개최하고, 필요할 경우 시장안정 조치 등 만반의 준비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은 위원장은 2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금융시장 점검을 위한 내부 회의를 열고, 과거 사스(SARS), 메르스 등 바이러스 확산시 국내외 경제와 금융시장에 미친 영향을 점검하고, 최근 우한폐렴 확산이 국내외 금융시장에 미칠 영향 등을 살폈다.

은 위원장은 특히 "(우한폐렴의) 국내 확산 정도나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자세하게 모니터링하고, 필요시 시장안정 조치와 피해 분야에 대한 지원 등이 신속하게 이뤄지도록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는 은 위원장을 비롯해 금융정책국장, 금융산업국장, 자본시장정책관 등 관련 부서 국장들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