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억의 여자’ 오나라, 발랄 매력 “몸이 기억하네”
‘99억의 여자’ 오나라, 발랄 매력 “몸이 기억하네”
  • 박창욱 기자
  • 승인 2020.01.27 17:51
  • 수정 2020-01-27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오나라가 발랄한 매력을 뽐냈다./ 오나라 인스타그램
배우 오나라가 발랄한 매력을 뽐냈다./ 오나라 인스타그램

[한스경제=박창욱 기자] KBS 드라마 ‘99억의 여자’에 출연 중인 배우 오나라가 롤러스케이트를 타며 발랄한 매력을 뽐냈다.

26일 오나라는 인스타그램에 "30년 만에 탄 #롤러스케이트 발이 스케이트에 들어가는 순간 타임머신을 탄 것처럼 온몸에 전율이 찌릿찌릿! 우와~~몸이 기억을 하는 게 신기해요"라는 게시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나라는 롤러스케이트 장비를 착용하고 귀여운 매력을 보여줬다. 오나라는 금방이라도 달려 나갈듯한 포즈를 취하며 깜찍 발랄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편 오나라는 KBS2 드라마 '99억의 여자'에서 '윤희주'역으로 출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