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K리그2 이랜드, '김학범호 막내' 수비수 김태현 임대 영입
프로축구 K리그2 이랜드, '김학범호 막내' 수비수 김태현 임대 영입
  • 이정인 기자
  • 승인 2020.01.31 10:37
  • 수정 2020-01-31 10:37
  • 댓글 0

김태현. /이랜드 제공
김태현. /이랜드 제공

[한국스포츠경제=이정인 기자] 프로축구 K리그2 서울이랜드가 9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의 위업을 달성한 김학범호 막내 김태현(19)을 임대 영입했다.

통진중-통진고를 졸업하고 지난해 울산에 입단한 김태현은 시즌 중반 대전에 합류해 11경기를 뛰며 실전 경험을 쌓았다. 186cm 82kg의 뛰어난 피지컬을 기반으로 제공권에서 우수한 능력을 보이며 수비수이지만 빌드업 능력이 뛰어난 선수다.

2019 U-20 월드컵 정정용호에 꾸준히 차출됐지만 최종 엔트리에는 들지 못했다. 하지만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최종예선에 최연소로 합류하며 주목을 받았다. 이에 부응하듯 김태현은 최종예선 3경기에 출전해 안정적인 경기력을 보여주며 9회 연속 올림픽 진출과 U-23 챔피언십 첫 우승에 이바지했다.

정정용 감독은 “영입한 선수들과 마찬가지로 김태현 선수도 활용도가 높은 선수이다. 이번 대회에서도 보여주었듯이 빌드업 능력이 좋은 선수이고, 피지컬 능력 또한 우월하다. 디테일적인 부분을 다듬는다면 더 좋은 선수로 성장할 것 같다”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이랜드는 김학범호 주장 이상민에 이어 막내 김태현을 영입하며 수비진에 힘을 더했다. 두 선수 모두 대회로 쌓인 피로를 풀고 3차 전지훈련지인 제주에서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