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신라, 지난해 사상최대 매출 '5조7000억' 달성
호텔신라, 지난해 사상최대 매출 '5조7000억' 달성
  • 변세영 기자
  • 승인 2020.01.31 17:57
  • 수정 2020-01-31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신라, 매출액 5조 7천억 및 영업이익 2천900억 달성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 호텔신라 제공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 호텔신라 제공

[한스경제=변세영 기자] 호텔신라가 면세사업 호조로 지난해 역대급 실적을 기록했다.

31일 호텔신라는 지난해 매출액 5조7천173억원, 영업이익 2천959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호텔신라의 연간 매출이 5조원을 넘어선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면세점 부문에서만 5조원 이상의 매출을 올렸다.

호텔신라는 지난해 4분기 매출과 영업이익 측면에서 각각 1조5천440억원, 776억원을 기록했다. 순이익은 38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신라호텔 영업 역사상 가장 높은 수치다. 2018년 매출액과 영업이익과 비교해도 각각 21.3%, 41.5% 고성장을 기록한 셈이다. 이 시기 순이익은 1천694억원으로 53.6% 늘어간 것으로 나타났다.

호텔신라는 이번 최대 실적의 요인으로 글로벌 면세사업자로서 입지를 공고히 하고, 철저한 시장분석과 신규 사업모델로 경쟁력을 확보한 점을 보고있다.

이어 서울신라호텔, 제주신라호텔, 신라스테이 등의 안정적 운영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전년 동기 대비 증가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