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시티 킬러' 손흥민 시즌 13호골 작렬, 환상 터치+마무리
'맨시티 킬러' 손흥민 시즌 13호골 작렬, 환상 터치+마무리
  • 심재희 기자
  • 승인 2020.02.03 07:35
  • 수정 2020-02-06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 EPL 25라운드 추가골
맨시티 또 한번 울렸다!
손흥민이 3일 맨시티와 경기에서 득점포를 가동했다. /연합뉴스
손흥민이 3일 맨시티와 경기에서 득점포를 가동했다.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심재희 기자]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28)이 맨체스터 시티(맨시티) 펩 과르디올라 감독을 또다시 울렸다. 펩 감독 부임 후 5골째를 뽑아내며 '맨시티 킬러'로 우뚝 섰다.

손흥민은 3일(이하 한국 시각)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5라운드 맨시티와 홈 경기에서 득점을 올렸다. 후반전 중반 추가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2-0 승리 주역이 됐다.

선발로 나선 손흥민은 후반 26분 득점포를 가동했다. 탕기 음돔벨레의 도움을 받아 맨시티 골망을 흔들었다. 절묘한 움직임으로 오프사이드 트랩을 피했고, 정교한 터치와 마무리로 득점에 성공했다. 음돔벨레의 키패스가 매우 강했지만 침착하게 공의 스피드를 죽여 슈팅 찬스를 열었고, 반 박자 빠른 마무리로 골을 낚았다.

최근 3경기 연속골이다. 지난달 23일 노리치 시티와 EPL 24라운드, 지난달 26일 사우스햄턴과 FA컵 경기에 이어 다시 골 맛을 봤다. EPL 7호골로 시즌 13골(UEFA 챔피언스리그 5골, FA컵 1골)을 마크했다. 아울러 지난해 챔피언스리그 8강전 3골을 비롯해 펩 감독이 지휘한 맨시티를 상대로 다섯 번째 득점을 만들며 '천적'임을 증명했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득점과 새로 영입한 스티븐 베르바인의 골로 맨시티를 2-0으로 완파했다. 베르바인은 후반 18분 루카스 모우라의 패스를 받아 선제 결승골을 작렬했다. 추가골로 승부에 쐐기를 박은 손흥민은 풀 타임을 소화했다.

맨시티를 꺾은 토트넘은 승점 37을 마크하면서 리그 5위로 뛰어올랐다. 4위 첼시에 4점 차로 따라붙었다. 맨시티는 승점 58에 묶이면서 2위를 유지했다.